HOME > 커뮤니티 > 공연홍보게시판
 
 
제 목 
 전주시립극단 제 112회 정기공연 산허구리
작성자

 서원일(접속지 IP : 59.1.4.125)

작성일
 18-04-26 오전 11:30:35
파일다운  리플렛(앞).jpg (473 KB), 다운횟수 : 36
 
전주시립극단 제 112회 정기공연

<산허구리>
2018. 5. 9(수) ~ 11(금) 저녁 7:30
우진문화공간 예술극장




■ 줄거리
"왜 그런지 난 생각해 볼테야"
서해안의 궁벽한 어촌인 산허구리. 배를 타거나 갯벌에서 조개를 잡아 간신히 살아가는 한 가족이 있다. 상어이빨에 왼다리를 잃은 절름발이 늙은 어부와 바다에 큰아들을 잃은 실성한 아내, 살림을 도맡아 하는 딸, 조개를 줍는 막내아들 석이, 그리고 바다에 남편을 잃고 젊은 과부로 살아가는 출가한 큰딸. 가족은 바다에 나갔다가 풍랑을 만나 며칠째 돌아오지 않는 둘째 아들을 초조하게 기다린다. 죽음에 대한 악몽으로 시달리는 가족에게 둘째 아들과 함께 배를 탔던 뱃사람들이 찾아와 비바람 몰아치는 폭풍우 속에서의 광경을 들려주는데...

■ 기획의도
천재작가로 불렸던 함세덕 작가의 첫 번째 작품, 연극 ‘산허구리’가 전주 시민과 만난다. 1936년, 작가 나이 21세에 ‘조선문학’을 통해 발표한 ‘산허구리’는 1930년대 당시 식민지 시대를 살고 있던 우리 민족의 궁핍한 현실을 고발했다. 작품이 발표되고 난 후 지금까지, 약 80년 세월에 가까운 시간이 흘렀지만 작품이 담고 있는 의미는 현대 시대에도 그대로 통하고 있었다.
사실주의의 집결체인 이 작품을 전주시립극단의 배우들의 관록으로 채워져, 당시대의 상황을 여실히 구현해 낸다. 국내 근대희곡의 우수성과 작품성을 시민들에게 알리는 한편 전주시립극단이 전하는 깊은 감동 또한 기대되는 작품이다.

■ 제작진
작가: 함세덕 연출: 홍석찬 총진행: 정경선 무대감독: 이술원 기획: 정성구 음향오퍼: 국영숙 조명감독: 김정표 의상: 전양배 음악감독: 봉춘설 무대디자인: 백스테이지 풀굿 분장: 강지영 촬영: 창작프로덕션 사진: 김종선 홍보: 서원일 진행: 노수연, 이준선


고조영, 김영주, 서유정, 서형화, 소종호, 신유철, 안대원, 안세형, 염정숙, 이병옥, 전춘근, 정경림, 정준모, 최균, 홍자연, 홍지예

■ 티켓할인
Event 1. 조기예매할인!
조기예약50%할인! 4월 27일까지 예약자에 한함
Event 2. SNS 이벤트!
나루컬쳐, 카카오톡 예매시 30% 할인!
Event 3. 전주시민 할인!
전주시 거주 신분증 확인 후 할인 30% 적용.
※ 모든 티켓은 중복할인이 적용되지 않습니다.

예약문의 1522-6278
 
    
733
안성혜
18-07-10
21
732
김상종
18-06-28
59
731
김상종
18-06-28
54
730
별똥별
18-06-26
44
729
이문진
18-06-25
31
728
별똥별
18-06-08
69
727
별똥별
18-06-08
64
726
춘천아트페스티벌
18-05-31
77
725
춘천아트페스티벌
18-05-30
67
724
문찬규
18-05-24
100
723
박성연
18-05-21
90
722
길연범
18-05-10
121
서원일
18-04-26
131
720
박선영
18-03-26
237
719
별똥별
18-02-26
357
718
이기호
18-02-24
340
717
안성현
18-02-06
365
716
강경희
18-01-12
284
715
강경희
18-01-02
292
714
강경희
18-01-02
272